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1746

부부생활(夫婦生活)을 즐겨라 "부부생활을 즐겨라" 1, 남편은 자기 아내 사랑하기를 내 몸같이 생각하고 아내의 말과 의견(意見)을 존중하며 남편이 대접받기를 원하는 대로 관심(關心)을 두고 아내를 대접해야 하며 2, 아내는 자기 남편을 깊이 존경(尊敬)하고 남편(男便)의 수입에 맞는 절도있는 살림을 꾸려 나가야 하며남편을 위하여 무엇이든 도울 수 있는 아내가 되어야 한다. 3, 부부란 서로가 가정에 충실(充實)하고 마음에 상처(傷處)를 주는 언행은 삼가며 역지사지(易地思之)하는 마음으로 행동하고 내 남편 내 아내와 함께 사랑하고 행복하게 즐거움을 찾아라. “아내의 매력은 사랑스러움이라면 남편의 매력은 너그러움일 것이다.” 집에 와서 밥도, 아는, 자자 하지 말고 항상 고마워, 미안해, 사랑해 하는 말을 합시다. 뭐니 뭐라 해도 나이.. 2023. 1. 18.
▲앞산은 내 친구▲ "Anne of The Thousand Days (영화 천일의 앤 ost)" ▲앞산은 내 친구▲ 나는 매일 새벽 앞산을 깨우면서 비가 오나 눈이 오나 40여 년 산 친구와 세상사 얘기하며 하루를 열어간다. 방방곡곡 어디이던 앞산이 없으련만 고산골, 큰골, 안지랑골, 달비골, 병풍처럼 둘러싸인 앞산은 내 친구 술에도 취하지만 앞산 삼매경에 취하면 금슬지락(琴瑟之樂) 부부처럼 하루도 안 가면 눈에 밟혀온다네. 석암 조헌섭 산 ㅡ 신현배 2023. 1. 6.
내가 쓴 댓글 23년 1월 "Anne of The Thousand Days" 2. 미디어 안 보이는 소스 " 완료전에 주소 가져 오세요. ****************************************** *블방 쌤님 반갑습니다. ‘동심초’는 설도(薛濤)의 “춘망사"라는 시의 세 번째 시 설도는 어려서부터 문학적 재능이 뛰어났으며, 아주 총명하여 어린 시절 아버지가 뜰 안에 있는 오동나무를 보고, 나눈 유명한 시 경연의 내용은, 마당에 늙은 오동나무 한 그루 / 줄기가 구름까지 치솟았구나. 그리고는 어린 딸에게 대구(對句)를 하라고 하니 설도는 즉시 이렇게 대답. 가지는 남쪽과 북쪽에서 오는 새들을 맞고 / 잎은 오고가는 바람을 보내는구나. 이것을 듣고 설도(薛濤)의 아버지 薛鄖(설운)은 새와 바람이 오간다는 것은 ‘기생.. 2023. 1. 1.
가는 해 오는 해 "가는해 오는해" 가는 해는 미련과 추억이 남아 있고 오는 해는 꿈에 부풀어 희망의 씨앗을 심을 궁리를 해본다. 사계절 돌고 돌아 제자리로 돌아오건만 우리네 인생사 어찌하여 한 번 가면 영영 돌아오지 못하는가? 가는 해든 오는 해든 무엇을 탓하랴! 우주(宇宙)는 가고 옴이 없이 제자리에 있건만 세월은 속절없이 허공 속으로 쉬지 않고 흘러~흘러~ 흘러가 머리카락 파 뿌리 되어 나잇살만 늘어나고 가는 해 붙잡을 수 없으니 갈무리 잘하고 오는 해 막을 수 없나니 현재에 충실하여 솟구치는 햇살처럼 따사롭게 살자꾸나. 석암 조헌섭 다사다난했던 "범의 해" 임인년壬寅年)도 아쉬움을 남긴 체 역사 속으로 사라지려나 봅니다. 계묘년(季卯)에는 어둠을 뚫고 솟아오르는 태양처럼 힘차게 출발하여 만사형통하시길 바라며~ 모든.. 2022. 12. 30.